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상반기 해외직구 2000만 건 돌파… 중국 전자제품 급증

공유
0


상반기 해외직구 2000만 건 돌파… 중국 전자제품 급증

center
상반기 온라인으로 해외 업체 제품을 직접 구입하는 '해외직구' 건수가 2000만 건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관세청에 따르면 상반기 해외직구 규모는 2123만 건, 15억8000만 달러로 작년 상반기의 1494만 건, 13억2000만 달러에 비해 건수는 42%, 금액은 20%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해외직구가 많이 늘어난 것은 중국의 전자제품과 미국의 건강기능식품 수요가 높았기 때문이다.
작년 동기 88만 건이었던 중국 전자제품 직구는 올 상반기에 216만 건에 달했다.

무선이어폰 직구는 4만3419건에서 54만6317건으로 급증했고, 전동스쿠터도 1317건에서 4295건으로 늘었다.

해외직구 1위 품목인 미국 건강기능식품은 260만 건에서 올해는 373만 건으로 증가했다.

품목별로는 건강기능식품이 456만 건으로 48% 증가했고, 의류는 72% 늘어난 329만 건, 전자제품은 78% 늘어난 300만 건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