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은성수 금융위원장, "DLS 피해 살펴라"...첫 간부회의서 강조

공유
0


은성수 금융위원장, "DLS 피해 살펴라"...첫 간부회의서 강조

center
은성수 금융위원장. 사진=금융위원회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첫 간부회의에서 파생결합증권(DLS)·파생결합펀드(DLF) 등 금융상품의 불완전판매 문제를 지적했다.

18일 은 위원장은 "최근 DLS 등 금융상품의 불완전판매 우려로 인해 금융에 대한 신뢰가 흔들리고 있다"며 "금융업의 근간은 신뢰에서 비롯되는 만큼 부당한 피해를 입은 소비자가 없는지 잘 살피고, 공정한 금융질서 확립을 위한 방안도 함께 모색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은 위원장은 이날 '시장안정'과 '금융신뢰 회복'을 당면과제로 꼽으며 "일본의 부당한 수출규제로부터 우리 기업의 피해를 줄이고, 충분한 경쟁력을 갖춰 극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필요가 있다"로 말했다.

또 "금융산업의 혁신과 성장을 위한 부단한 노력을 아끼지 말아달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내부적으로 직원들간의 소통 활성화가 필요하다"며 향후 간부회의도 정보공유와 소통을 위한 장으로 활용할 방침을 밝혔다.

이를 위해 별도의 보고자료 없이 격식없는 자유로운 소통을 위해 서류없는 간부회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직원들도 보고서 작성에 불필요한 시간을 허비하지 않도록 자료작성의 간소화와 구두 보고를 권장한다고 전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