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그룹 7개 계열사 대표이사 인사 단행... 경영 내실화 다진다

공유
0


한화그룹 7개 계열사 대표이사 인사 단행... 경영 내실화 다진다

center
한화그룹 본사 이미지. 사진=뉴시스
한화그룹이 한화시스템, ㈜한화 기계부문, 한화테크윈, 한화정밀기계, 한화케미칼, 한화큐셀앤드첨단소재 첨단소재부문, 한화에너지 등 7개 계열사 대표이사 인사를 23일 단행했다.

한화시스템은 김연철 ㈜한화 기계부문·한화정밀기계·한화테크윈 대표이사가 사장으로 승진해 내정했고 ㈜한화 기계부문은 옥경석 화약방산부문 대표가 대표이사를 겸직하게 된다.

안순홍 한화테크윈 영업마케팅실장은 전무로 승진해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한화정밀기계 사업총괄역을 맡은 이기남 전무는 대표이사로 내정됐고 한화케미칼 사업총괄역을 담당하고 있던 이구영 부사장이 대표이사가 됐다.

한화큐셀앤드첨단소재 첨단소재부문 류두형 한화에너지 대표이사 부사장은 신임 대표를 맡는다.

한화에너지는 정인섭 부사장이 신임 대표이사로 자리를 옮겼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대내외적으로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 경영 내실화를 통해 미래 지속경영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인사개편을 단행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에 내정된 7개 회사 대표이사들은 각 사 일정에 따라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대표이사로 최종 취임한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