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이노텍, 협력사 상생 위한 ‘2019 동반성장 아카데미’ 열어

공유
0


LG이노텍, 협력사 상생 위한 ‘2019 동반성장 아카데미’ 열어

center
LG이노텍 협력사 대표와 임원 130여 명이 1일 서울시 마곡 LG사이언스파크 통합지원센터에서 개최된 ‘2019 동반성장 아카데미’에 참석해 최신 기술 트렌드 강연을 듣고 있다. 사진=LG이노텍 제공
반도체 소재 부품 기업 LG이노텍이 지난 1일 서울시 마곡 LG사이언스파크 통합지원센터에서 협력사 대표와 임원 130여 명을 초청해 ‘2019 동반성장 아카데미’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동반성장아카데미’는 LG이노텍이 협력사 경영진에게 실질적으로 도움되는 정보를 주고 대화의 장을 통해 소통을 넓히는 자리다. LG이노텍은 협력사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2012년부터 올해로 8년째 이어가고 있다.

이날 LG이노텍은 협력사가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주요 동반성장 프로그램들과 운영 현황을 공유했다. 회사는 현재 630억 원 규모 동반성장펀드와 협력사 테크페어, 기술 보호, 300여개 온오프라인 교육과정 등 금융·기술·경영·교육 분야에서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또한 LG이노텍은 기술 보호에 취약한 중소 협력사들을 위해 산업보안 사례와 ‘중소기업기술지킴서비스’를 소개했다.

LG이노텍 관계자는 “이 서비스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고 산업기술보호협회가 시행하는 ‘보안닥터 지원사업’의 하나”라며 “중소기업이 큰 비용을 들이지 않고도 보안성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테크 트렌드 전문가로 손꼽히는 연세대 산업공학과 임춘성 교수가 ‘4차 산업혁명과 초연결 시대의 성공전략’ 특강을 했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핵심 기반이 되는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 새로운 흐름에 뒤처지지 않고 변화를 주도해 나가기 위한 방안을 소개했다.

LG이노텍은 협력사와 소통을 확대하는 분임토의 시간도 가졌다. 구매부서장들이 직접 참여해회사의 최근 사업 환경을 설명하고 협력사 애로 사항과 상생 확대 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용기 LG이노텍 구매담당(상무)은 “영속 가능한 근본이 강한 회사가 되기 위해 동반성장은 필수”라며 “협력사가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지원과 긴밀한 협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만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