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외국인투자자만 신난 3분기 증시… 기관마저 ‘상투’

공유
0


외국인투자자만 신난 3분기 증시… 기관마저 ‘상투’

center


3분기 증시에서 개인투자자들이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 10개의 주가가 모두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3분기 개인투자자들이 많이 사들인 순매수 상위 10개 종목은 모두 주가가 하락, 수익률이 ‘마이너스 18.83%’를 나타냈다.

순매수 2514억 원으로 가장 큰 헬릭스미스는 주가가 50.87%나 떨어졌다.

또 ▲LG화학 15.51% ▲LG전자 15.01% ▲LG디스플레이 20.73% ▲호텔신라 11.13% ▲영풍 15.56% ▲휠라코리아 24.51% ▲SK텔레콤 6.76% ▲현대건설 13.62% ▲아모레퍼시픽 14.59% 등 순매수 상위 10종목의 주가가 모두 내림세를 나타냈다.

반면, 같은 기간 외국인투자자들의 순매수 상위 10개 종목 중에서는 9개의 주가가 올라 수익률이 18.86%에 달했다.

또 기관투자가의 순매수 상위 10개 종목 중에서는 4개 종목의 주가가 오르고 6개는 하락, 수익률이 ‘마이너스’ 0.36%로 나타났다.

3분기 코스피가 3.17% 내리고 코스닥지수는 9.96%나 떨어진 가운데 외국인투자자들만 재미를 본 셈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