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준PO 1차전] 박병호 끝내기 홈런… 키움, 1-0 극적 승리로 LG 기선 제압

공유
0


[준PO 1차전] 박병호 끝내기 홈런… 키움, 1-0 극적 승리로 LG 기선 제압

center
6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키움 히어로즈 대 LG 트윈스의 1차전 경기, 9회말 키움 선두타자 박병호가 끝내기 홈런을 날리자 장정석 감독이 안아주고 있다. 사진=뉴시스
키움 히어로즈가 거포 박병호의 끝내기 홈런으로 준플레이오프 1차전 승리를 거머쥐었다.

키움은 6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준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박병호의 끝내기 홈런을 앞세워 LG 트윈스를 1-0으로 꺾었다.

8회까지 계속된 '0'의 행진을 깬 것은 큰 것 키움 4번 타자 박병호의 한 방이었다.

키움의 붙박이 4번 타자 박병호는 9회말 선두타자로 타석에 들어서 바뀐 투수 고우석의 시속 154㎞짜리 초구 직구를 통타,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끝내기 홈런을 작렬해 키움에 승리를 안겼다.

박병호가 가을야구 무대에서 끝내기 홈런을 친 것은 처음이다. 포스트시즌 통산 10호 끝내기 홈런이고, 준플레이오프만 따지면 통산 세 번째다.

앞선 세 타석에서 박병호는 안타를 하나도 치지 못했지만 마지막 타석에서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키움 선발 제이크 브리검은 6회초까지 LG 타선에 볼넷 1개만을 내줬다. 안타는 하나도 허용하지 않으며 노히트 행진을 이어가는 호투를 했다.

9회초 등판해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은 키움 오주원은 승리 투수가 됐다. 반면 9회말 LG의 두 번째 투수로 등판해 끝내기 홈런을 얻어맞은 고우석은 패전의 멍에를 썼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