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잠실대교 난간에 매달려 아찔한 ‘투신 소동’ 20대

공유
0


잠실대교 난간에 매달려 아찔한 ‘투신 소동’ 20대

center


10일 오전 4시35분께 서울 잠실대교 남단 부근에서 A씨(23)가 투신하겠다며 난간 밖에 매달려 소방·경찰과 2시간 동안 대치했다.
소방관계자는 경찰 측에 도로 통제를 요청한 상태에서 구조 작업을 펼쳐 오전 6시 55분께 A씨의 신병을 확보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구체적인 동기 등을 파악하고 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