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올해 한독학술대상에 김동현 경희대 약대 교수

공유
0


올해 한독학술대상에 김동현 경희대 약대 교수

장내세균군집 연구로 새로운 약물 개발 공로 인정

center
올해 '제50회 한독학술대상' 수상자로 선정된 김동현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교수. 사진=한독
제약업체 한독은 올해 '제50회 한독학술대상' 수상자로 김동현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교수를 선정했다.

한독학술대상은 한독과 대한약학회가 공동으로 지난 1970년 약학 분야의 연구 의욕을 고취하기 위해 제정한 상으로 뛰어난 연구 성과로 약학 발전에 이바지한 연구자에게 수여된다.
올해 수상자인 김동현 교수는 전 세계적으로 장내 세균군집의 역할이 거의 알려지지 않았던 35년 전에 관련 연구를 시작해 '장내 세균의 생리활성' 연구에 천착해 왔다. 특히, 장내 세균군집 조절이라는 새로운 기전을 가진 약물 개발을 선도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장내 세균군집을 활용할 수 있는 연구 기반을 마련했다.

한독학술대상 시상식은 오는 14일 전남 여수 여수엑스포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 대한약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거행된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