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연세대 재학생·동문 학내 집회, "류석춘 교수 즉각 파면"

공유
0


연세대 재학생·동문 학내 집회, "류석춘 교수 즉각 파면"

center


연세대 재학생과 동문은 10일 일본군 위안부는 매춘의 일종이라고 발언 한 류석춘 사회학과 교수의 파면을 촉구하며 서울 신촌 캠퍼스 정문 앞에서 학내 집회를 열었다
'연세대 사회학과 류석춘 교수 사건 학생대책위원회'는 "배움의 공간은 학내 모든 구성원에게 안전해야 한다"며 "류 교수 사건을 통해 강의실은 폭력의 공간이었고, 우리의 교육권이 지켜지지 못한 것을 확인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본인의 잘못을 돌아보지 않는 그를 교수로 인정할 수 없다"며 "류 교수의 사과와 파면이 있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