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전자, 중가 ‘갤노트10 라이트’ 준비중...컬러와 예상 가격은?

공유
0


삼성전자, 중가 ‘갤노트10 라이트’ 준비중...컬러와 예상 가격은?

center
삼성전자가 보급형 중가 '갤럭시 노트10 라이트' 출시를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시리즈 사진.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보급형 중가 갤럭시 노트10 버전을 준비중이며, 단말기 명칭은 ‘갤럭시노트 10 라이트(Galaxy Note 10 Lite)’라고 샘모바일이 11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보도는 새로운 단말기는 ‘갤럭시 노트 10’이란 브랜드를 사용하기 때문에 향후 몇 개월 새 나올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또 최소한 유럽시장에서 블랙과 레드 색상 버전이 팔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중가 ‘갤럭시 노트10 라이트’는 삼성이 모델명 ‘SM-N770F’로 작업중인 단말기다.

삼성전자는 지난 9월 발표한 갤럭시 노트10을 2개 모델(갤럭시노트10, 갤럭시노트10플러스)로 내놓았다. 국내에선 5G 모델만 124만원대(기본형), 미국에서는 5G모델이 1100달러(약 130만원), 4G 모델이 950달러(112만6700만원)에 판매된다.
올해 3월 나온 갤럭시 S10의 보급형 버전인 ‘갤럭시 S10e’는 대부분의 사양을 갤럭시S10과 공유했다. 그러나 갤럭시노트10는 그렇지 않을 수도 있다. 저렴한 갤럭시 노트가 어떤 것인지는 아직까지 미스터리로 남아있다. 삼성전자가 가격을 낮추면서도 갤럭시 노트 브랜드 명성을 크게 희석시키지 않기 위해 어떤 부품을 얼마나 빼낼지는 더 두고 봐야 할 것 같다. 물론 이 중가 모델에서는 S펜이 지원된다.

갤럭시노트10라이트의 가격은 얼마나 될까.

과거 한차례 라이트 버전을 내놓은 전례를 볼 때 80만원 전후가 될 가능성이 짙어 보인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4년 한 차례 중급 갤럭시노트 스마트폰을 출시한 적이 있다. 갤럭시노트3의 보급형 버전이랄 수 있는 모델번호 SM-N750F인 ‘갤럭시 노트3 네오’였다. 당시 갤럭시노트3는 106만7000원에 출시됐지만 갤럭시 노트3 네오는 79만9700원에 각각 출시됐다.


이재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k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