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용태 의원, “산업은행 일반 M&A 빠져라”

공유
1


김용태 의원, “산업은행 일반 M&A 빠져라”

center
이동걸 산업은행장이 14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용태 의원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국회인터넷의사중계
김용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산업은행의 일반 M&A(기업인수합병) 시장에서 철수하라고 촉구했다.

14일 김 의원은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산업은행은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일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을 M&A하고 잘 다듬은 뒤 다시 적당한 기업에 되파는 것”이라며 “그러나 시중은행도 할 수 있는 M&A에 진출하고 시중은행보다 낮은 이자로 금융을 지원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이동걸 산업은행장은 “인수금융은 부실기업의 정상화 과정에서 추진하지만 기업의 산업재편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도 추진한다”며 “일반M&A도 산업구조 개편을 돕는 것도 정책금융 업무의 일환이다”라고 답했다.

김 의원은 “일반 M&A는 시중은행에 맡기라”며 “잘다듬어서 되파는 M&A를 하라고”고 재차 촉구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