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경심, 조국 사퇴 소식에 충격 울다가 병원으로"

공유
0


"정경심, 조국 사퇴 소식에 충격 울다가 병원으로"

center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의원은 15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사전에 알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 집중'에 출연, "정 교수가 조 장관이 사퇴했다는 소식을 듣고 조사받다가 상당히 충격을 받아서 펑펑 울다가 병원으로 갔다는 얘기를 들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정 교수도 남편 조 장관의 사퇴를 모르고 있었다는 얘기라고 봐야 하지 않느냐'는 진행자의 물음에 "그렇다고 봐야 한다"고 했다.

김 의원은 조 장관의 사퇴 배경과 관련, "조 장관은 하루하루 정말 아슬아슬하게 버텨온 것"이라며 "가족들이 벼랑 끝으로 내몰리는 것에 대한 인간적인 부담이 제일 컸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