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권용원 금투협 회장, 폭언 등 갑질의혹 '시끌'

공유
0


권용원 금투협 회장, 폭언 등 갑질의혹 '시끌'

center
최근 권용원 금투협 회장이 폭언 등 갑질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사진=글로벌 이코노믹 DB
권용원 금융투자협회장의 갑질의혹이 제기됐다.

권 회장은 취임 이후 수시로 운전기사와 임직원 등에게 폭언을 한 사실이 드러났다고 18일 한 언론이 보도하면서 갑질 문제가 불거졌다.

보도된 녹취록에 따르면 권 회장이 술에 취한 목소리로 운전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회사 임직원과 동석한 또 다른 술자리에서는 여성을 성적으로 비화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홍보 담당 직원에게 기자를 위협하라는 목소리까지 담겨 있다.

당사자인 권 회장은 현재 해외출장 중으로 이와 관련 아직 해명을 내놓지 않은 상황이다.

금투협 관계자는 "녹취록이 있는지 오늘 알았다"며 "권 회장이 해외출장에서 돌아오는 중으로 해명을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관련된 내용은 귀국 이후에 입장을 내놓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