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 약 4000억 원대 수출 계약 따내

공유
0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 약 4000억 원대 수출 계약 따내

사흘간 3억2620만 달러 계약 성과...지난해 비해 두 배 늘어

left
2019 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 행사 포스터
'2019 광역 두만강 개발계획(GTI) 국제무역·투자박람회'(이하 GTI박람회)에서 수출 계약이 4000억 원대에 달하는 짭짤한 실적을 올렸다.

강원도는 원주 따뚜공연장에서 열린 동북아시아 경제 한류 축제 2019 GTI 박람회가 사흘간 일정을 마치고 20일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지난 17일 개막한 이번 박람회에서 강원도는 수출 계약이 모두 1368건, 계약 추진액은 3억2620만 달러(약 3852억 원)라고 설명했다. 이는 지난해 계약 실적(715건·1억4990만 달러)보다 2배 이상 많다.

행사장을 찾은 관람객도 사상 최대 규모다. 강원도는 17~20일 동안 박람회에 약 23만 명이 방문해 지난해(약 10만명)보다 두 배 이상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박람회 관계자는 “기존 무역·투자박람회가 딱딱한 분위기가 대부분이지만 GTI박람회는 박람회에 다양한 문화예술이 함께 어울린 축제 한마당”이라며 “세계적 관심을 모으고 있는 한류를 적극 활용해 수출과 투자를 이끌어 내는 점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GTI박람회 수출 계약규모와 방문객이 해마다 크게 늘어나는 것은 반가운 소식”이라며 “이를 통해 강원도 기업의 수출 시장 개척에도 더욱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김민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entlemin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