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금감원 "라임자산운용 상환·환매 연기 펀드 157개·1조5587억 원"

공유
0


금감원 "라임자산운용 상환·환매 연기 펀드 157개·1조5587억 원"

center
원종준 라임자산운용 대표이사가 지난 1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서울국제금융센터(IFC 서울)에서 라임자산운용 펀드 환매 중단 사태와 관련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라임자산운용의 펀드 상환·환매 연기 규모가 애초 알려진 것보다 더 큰 1조5000억 원에 달할 것이라는 금융당국 분석이 나왔다.

20일 금융감독원이 자유한국당 성일종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라임자산운용의 상환·환매 연기 대상 펀드는 3개 모(母)펀드와 관련된 최대 157개 자(子)펀드이며 그 규모는 1조5587억 원으로 추정했다.

앞서 라임자산운용은 지난 14일 기자설명회에서 해당 펀드가 149개로 최대 1조3천363억원 수준이라고 발표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수치 차이는 라임자산운용이 일부 만기도래 펀드를 제외(4개)한 것과 통계 오류 등에 기인한다"고 설명했다.

157개 자펀드의 투자자(계좌 수 기준)는 개인 3606명을 포함해 총 4096명이다.

개방형 펀드가 1038명이고 폐쇄형 펀드는 3058명이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