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함영주 부회장, “내부통제 문제 인정, DLF 100%보장도 가능"

공유
0


함영주 부회장, “내부통제 문제 인정, DLF 100%보장도 가능"

center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이 국회 정무위원회 증인으로 출석해 답변하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백상일 기자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이 해외금리연계 파생결합펀드(DLF)사태 관련 내부통제에 문제가 있었음을 인정했다.

함 부회장은 21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지상욱 바른미래당 의원이 ‘하나은행 내부통제 문제 등에 대해 인정하냐’고 묻자 “인정한다”고 답했다.
또 지 의원이 ‘금감원 분쟁조쟁위원회에서 100% 보장하라고 하면 따를 것이냐’는 질의에는 “네”라고 답했다.

지 의원은 DLF 관련해 함 부회장에게 질의를 이어갔다. DLF 관련 자료를 삭제한 것에 대해 지 의원은 “삭제한 파일에 대해서는 DLF불완전 판매와 관련한 내용도 있었다. 행장 지시로 삭제했다. 이를 사전에 파악했기 때문에 은폐하기 위해서 삭제했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함 부회장은 “그 내용에 대해서는 알지 못한다”며 “금융감독원에서 조사하고 있고 엄중하게 인식하고 있다”고 답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