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모닝 뉴스브리핑7] 인천 등 미세먼지 농도 ‘나쁨’… 미중 무역협상 낙관론 다우지수 상승

공유
0


[모닝 뉴스브리핑7] 인천 등 미세먼지 농도 ‘나쁨’… 미중 무역협상 낙관론 다우지수 상승

center

1. 아침 체감온도 10도 안팎으로 쌀쌀


기상청은 화요일인 22일 전국이 맑다가 오후부터 가끔 구름이 많을 것으로 예보했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체감온도는 서울 11.7도, 인천 13.7도, 수원 11.9도, 춘천 10.3도, 강릉 10.6도, 청주 12도, 대전 11.7도, 전주 11도, 광주 13.2도, 제주 18.4도, 대구 10.9도, 부산 15.8도, 울산 14.6도, 창원 13.2도로 더 쌀쌀하다.

낮 최고기온은 20∼24도로 전날과 비슷한 수준이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인천과 경기 북부, 충남은 '나쁨' 수준을 보이고 그 밖의 지역은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2. 뉴욕증시 3대 지수 소폭 상승 마감

미중 무역협상에 대한 낙관론이 확산하면서 미국 뉴욕증시가 21일(현지시간) 상승 마감했다.

뉴욕주식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이날 전장 대비 57.44포인트(0.21%) 오른 2만6827.64에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 대비 20.52포인트(0.69%) 상승한 3006.72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73.44포인트(0.91%) 오른 8162.99에 거래를 마감했다.

3. 문재인 대통령 오늘 국회 시정연설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국회에서 내년도 예산안에 대한 정부 시정연설에 나선다.

문 대통령의 국회 시정연설은 취임 후 네 번째이자, 지난해 11월 1일 이후 약 1년(355일) 만이다.

이번 연설은 513조 5천억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의 편성 방향과 집행정책 기조를 설명하기 위한 것으로, 문 대통령은 국회가 원활한 예산 심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해달라고 당부할 전망이다.

4. 나루히토 일왕 오늘 즉위식

나루히토(德仁) 일왕이 22일 각국 정상급 인사를 초청한 자리에서 즉위 사실을 국제사회에 알린다.

전후에 태어난 첫 일왕인 그가 어떤 메시지를 내놓을지가 주목된다.

아베 총리 등 일본 정부 관계자, 이낙연 국무총리, 왕치산(王岐山) 중국 국가 부주석, 찰스 영국 왕세자 등 183개국 주요 인사 등 약 2천명이 참석한 가운데 나루히토 일왕은 자신의 즉위했다는 사실을 선언한다.

그는 이 자리에서 일본 국민 통합의 상징으로서 재위 기간에 어떻게 활동할 것인지에 관한 각오를 간단히 밝힐 것으로 예상된다.

5. 9월 생산자물가지수 0.7% 하락

한국은행은 9월 생산자물가지수가 작년 같은 달보다 0.7% 하락했다고 22일 밝혔다. 도매 물가인 생산자물가는 시차를 두고 소비자물가에 반영되기 때문에 소비자물가도 9월(-0.4%)에 이어 10월에도 마이너스일 가능성이 커졌다.

한은이 이날 발표한 '2019년 9월 생산자물가지수'를 보면 지난달 생산자물가지수는 1년 전보다 0.7% 떨어져 7월(-0.3%), 8월(-0.6%) 이후 석 달째 하락했다. 하락률은 2016년 9월(-1.1%) 이후 3년 만에 가장 컸다.

6. 분양가 상한제 개정안 오늘 국무회의 의결

민간택지 아파트에도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하는 내용의 주택법 시행령 개정안이 22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될 예정이다.

정부는 이날 오전 서울청사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이 내용을 포함해 법률안 5건, 대통령령안 24건, 일반안건 4건 등을 심의·의결한다.

주택법 시행령 개정안은 분양가 상한제 적용 지역 요건을 '3개월간 주택가격 상승률이 물가 상승률의 2배 초과한 지역' 등에서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된 지역'으로 확대하는 것이 골자다.

7. 한남3구역 입찰제안서 불법행위 특별점검

서울 용산구 한남3구역 재개발 수주전이 과열되고 있는 가운데 국토교통부가 건설사들의 입찰제안서 내용에 불법 행위가 있다고 보고 서울시와 함께 특별 점검에 착수했다.

이에 따라 한남3구역 시공사 선정에 주요 변수로 작용할지 주목된다.

22일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한남3구역의 수주전이 과열되면서 건설사들이 법에서 금한 불법 사업 제안을 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며 "세부 내용이 파악되는 대로 법률 검토를 거쳐 필요한 조처를 하겠다"고 말했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