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정읍시·전북도·KCFT(주), 1,213억원 규모 투자협약 체결... 고용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

공유
0


정읍시·전북도·KCFT(주), 1,213억원 규모 투자협약 체결... 고용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

left
정읍시청 전경

전북 정읍시와 전라북도, KCFT(주)가 정읍 3산업단지에 1,213억원의 대규모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정읍시는 22일 전북도청에서 전기차와 스마트폰, 노트북 등의 리튬 전지용 동박 생산시설을 증설하는 투자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유진섭 시장을 비롯해 송하진 전북도지사와 김영태 KCFT(주) 대표 등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협약에 따라 KCFT(주)는 2021년 3월까지 현재 공장 내의 여유 부지에 면적 22,645㎡의 제5공장 증축과 함께 설비 증설을 위해 1,213억원을 적극 투자할 계획이다.

또 공장 가동에 필요한 인력 66명을 신규 채용하는 등 투자 이행과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최대한 노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정읍시와 전북도는 투자보조금 지원과 인허가 절차 진행 등 행정적 제반 필요사항에 대해 적극 협조할 예정이다.

KCFT(주)는 1996년 동박 사업을 시작한 이래 지속적인 기술개발에 주력해 전지용 동박과 연성동막적층필름(FCCL) 분야의 세계 최고의 기술 경쟁력을 가진 회사다.

최근 2차 전지에 본격 사용되고 있는 6㎛ 두께의 동박을 2013년에 이미 양산하기 시작했다.

또 2017년 세계 최초로 5㎛ 두께의 전지용 동박을, 올해 10월에는 4㎛ 초극박 동막 제품을 양산하는 등 명실공히 전지용 동박의 극박화를 선도하는 초일류 기업으로 발전하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KCFT(주)의 증설투자로 인해 지역경제와 일자리, 더 나아가 정읍시가 혁신성장의 중심지가 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KCFT(주)가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태 KCFT(주) 대표는 “기업 지원을 아끼지 않는 정읍시와 전북도에 감사드린다”며“이번 증설투자를 바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유종광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03473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