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건강 칼럼] 찌릿한 발가락 통증의 ‘지간신경종’, “원인 제대로 알면 수술 없이도 치료 가능해”

공유
8


[건강 칼럼] 찌릿한 발가락 통증의 ‘지간신경종’, “원인 제대로 알면 수술 없이도 치료 가능해”

center
높은 구두는 각선미를 돋보이게 하는 장점이 있지만, 반대로 발 건강에 좋지 않다는 단점도 존재한다. 예를 들어 발가락이나 앞 발바닥 쪽에 찌릿한 통증을 느끼게 만드는 지간신경종 같은 질환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장덕한방병원 족부센터 윤지원 원장. 사진=장덕한방병원


하이힐과 같은 높은 구두는 각선미를 살려주기 때문에 여성들이 즐겨 신는 신발이다. 높은 구두는 각선미를 돋보이게 하는 장점이 있지만, 반대로 발 건강에 좋지 않다는 단점도 존재한다. 예를 들어 발가락이나 앞 발바닥 쪽에 찌릿한 통증을 느끼게 만드는 지간신경종 같은 질환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지간신경종은 2, 3번째 발가락 가운데에 위치한 지간신경에서 생긴 염증으로 인해 찌릿한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을 말한다. 지간신경종에 걸리게 되면 걸을 때 발바닥이나 발가락에 타는 듯한 날카롭고 찌릿한 통증을 느끼게 된다. 또, 종종 발가락에 저린 느낌이나 자갈 위를 걷고 있는 듯한 느낌을 받을 수도 있다. 특히 이런 통증은 볼이 좁은 구두나 높은 하이힐을 신었을 때 더 심하게 느껴진다.

이렇게 불편한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인 지간신경종의 근본적인 원인은 신경주위조직의 섬유화에서 찾을 수 있다. 지간신경이 위치해 있는 부분은 주변부 조직의 압박을 받기가 쉽다. 압박으로 인해 지간신경 조직이 딱딱해지는 현상을 조직의 섬유화라 부른다. 섬유화가 진행되면 신경이 두꺼워져 더 큰 압박을 받게 되고 이 압박이 통증으로 나타나게 되는 것이다.
발가락이나 발바닥 앞부분에 화끈거리거나 찌릿한 통증을 종종 느낀 적이 있다면 지간신경종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지간신경종은 재발하기 쉬운 질환이기 때문에 초기에 정확하게 알고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지간신경종 진단을 위해 병원에 방문하면 여러 가지 형태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통증이 생긴 발 부위의 뼈, 근육, 인대, 힘줄, 신경 상태를 X-ray, 초음파, MRI(자기공명영상) 검사 등의 방법으로 확인할 수 있다. 지간신경종 검사와 치료를 위해 병원을 선택할 때에는 우선 정확한 진단을 위해 다양한 장비를 보유한 병원을 고려하는 것이 좋다.

지간신경종은 꼭 수술을 받지 않아도 치료를 할 수 있는 질환이다. 그렇다고 해서 스스로 냉찜질이나 파스를 부착하는 등의 치료로는 상태가 호전되기 쉽지 않다. 병원을 방문하게 되면 수술 치료가 아니더라도 지간신경종을 치료하는 다양한 치료법이 존재한다.

병원에서 실시하는 지간신경종 치료법에는 신경치료, 주사치료, 체외충격파, 도수치료 등의 치료법이 있다. 또, 한방치료를 통해 협진을 받을 수도 있는데 약침치료와 같은 한방치료는 지간신경종의 또 다른 치료 방법이 될 수 있다.

양·한방 치료와 같은 다양한 치료법을 통해 지간신경종의 근본적인 원인인 섬유화를 해결한다면 지간신경종의 상태를 호전시키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이 질환은 다른 질환들과 마찬가지로 쉽게 느껴질지 몰라도 방치한다면 큰 질환이 될 수 있다. 때문에 통증이 느껴진다면 초기에 병원을 찾아 진단을 받고 체계적인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도움말 : 장덕한방병원 족부센터 윤지원 원장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