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H, 아파트 단지 간 경계 허문 ‘개방형 녹지조성' 사업 추진

공유
0


LH, 아파트 단지 간 경계 허문 ‘개방형 녹지조성' 사업 추진

‘가로숲길‧마을정원’ 콘셉트 설계…비봉·고덕서 시범사업 진행

center
화성비봉A1BL 시범지구 적용 사례. 자료=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단지 간 경계를 허무는 '담장 없는 개방형 녹지조성'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범사업은 올해 발주예정 임대단지 중 신규 설계 적용이 가능한 화성비봉 A1블록(652가구), 평택고덕 A2블록(549가구)을 대상으로 한다.
이들 단지에는 ‘마을정원’과 ‘가로숲 길’을 콘셉트로 한 설계가 적용된다. ‘마을정원’은 옛날 정자목 그늘에서 주민들이 담소를 나누던 공간을 모티브로 이웃과 소통하는 커뮤니티 공간을 제공하며, ‘가로숲길’은 보행자도로 등이 인접한 좁고 긴 구간에 미세먼지‧오염물질 흡착이 뛰어난 수목을 식재해 건강한 생활가로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한섭 LH 공공주택본부장은 “시범사업 후 성과분석 및 개선사항을 발굴해 확대적용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라며, “지역과 소통하는 개방형 설계를 통해 공공주택 이미지를 제고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