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넷마블문화재단, '2019전국장애인체육대회’ 금10, 은2, 동1개 쾌거

공유
0


넷마블문화재단, '2019전국장애인체육대회’ 금10, 은2, 동1개 쾌거

23일 충주시에서 개최되는 ‘2019아시아조정선수권대회’ 참가

center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이 메달획득 후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최범서, 한은지, 선진, 임효신, 강이성, 김보은, 이승주 선수.사진=넷마블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지난 10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경기도 하남시 미사리 조정경기장에서 열린 ‘2019 전국장애인체육대회(이하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이 금메달 10개, 은메달 2개, 동메달 1개를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 3월 업계 최초로 장애인 체육 진흥 및 장기적 자립 지원과 함께 장애인들의 사회참여와 권익보호를 위한 활동을 보다 확대 진행하기 위해 장애인 선수단을 창단했다.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은 국내 최대 규모의 장애인 스포츠대회인 이번 ‘2019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조정 종목 단일팀으로서 가장 많은 총 13개(금10, 은2, 동1)의 메달을 획득함으로써 장애인 조정 종목 강자 입지를 구축했다.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은 안정된 환경에서 연습에 매진한 데 힘입어 첫 참가 대회인 '2019 충주탄금호전국장애인조정대회' 에서 총 13개(금 10, 은 1, 동 2)의 메달을 획득, ‘전국장애인체육대회’를 약 한 달 앞두고 참가한 '2019 서울특별시장배전국장애인조정대회’에서도 총 15개(금 7, 은 7, 동 1)의 메달을 목에 거는 쾌거를 거둔바 있다.
center
수상조정경기 현장. 사진 왼쪽부터 강이성, 최범서, 선진, 마지막은 서울지역 선수.사진=넷마블

center
실내조정경기 현장. 오른쪽 파란옷이 김보은선수. 사진=넷마블

center
실내조정경기 현장의 한은지선수.사진=넷마블
이나영 넷마블문화재단 사무국장은 "국내 장애인 선수들의 최대 스포츠 축제인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기쁘다”며 "오는 23일 열리는 ‘2019 아시아조정선수권대회’에서도 선수들이 제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은 23일부터 28일까지 6일간 충주시 탄금호 국제 조정경기장에서 개최되는 ‘2019 아시아조정선수권대회’에 참가한다.

한편, 건강한 게임문화의 가치 확대 및 미래 창의 인재 양성, 나눔 문화 확산 등을 위해 지난해 1월 출범한 넷마블문화재단은 '문화 만들기', '인재 키우기', '마음 나누기' 등 3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넷마블문화재단은 게임 기업으로서 지닌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난 2009년부터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을 비롯해 ‘게임문화체험관(2008)’, ‘어깨동무문고(2013)’ 등 장애인들이 세상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진행하며 장애인들의 사회참여와 권익보호 등을 위해 많은 힘을 쏟고 있다.


이재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k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