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H시민주주단 출범 "시민·전문가와 함께 서울도시정책 만든다"

공유
0


SH시민주주단 출범 "시민·전문가와 함께 서울도시정책 만든다"

SH '시민행복 위한 시민주주기업' 표방...사업계획·안건 의견서·정책대안 등 역할 수행

center
지난 28일 서울 소공동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SH시민주주단' 창단식에 참석한 박원순 서울시장(왼쪽 3번째)과 김세용 SH사장(왼쪽 2번째)이 시민주주단들과 함께 출범을 기념하는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사진=서울시
서울주택도시공사(SH)가 서울 도시문제를 토론하고 숙의하는 공식 시민소통기구 ‘SH시민주주단’을 출범시켰다.

30일 SH에 따르면, SH시민주주단은 서울시민 90명과 도시재생‧주거복지 전문가 10명 등 모두 100명으로 구성하고, 상법상 주주가 아닌 공사가 위촉한 무보수 ‘명예주주’로 2년 동안 활동하게 된다

SH는 시민주주단에 참여하는 일반시민의 대표성을 확보하기 위해 90명 중 80명을 서울시 25개 자치구마다 20~30대 24명, 40~50대 45명, 60대 이상 11명으로 선발했고, 나머지 10명은 국민임대주택 거주자 5명, 행복주택 거주자 5명으로 뽑았다.

SH시민주주단은 지난 28일 오후 서울 소공동 더플라자호텔에서 창단식을 하고 ‘시민행복을 위해 함께 경영하는 시민주주기업’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공식 출범했다.

김세용 SH 사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100인의 시민주주단은 천만 서울시민의 대표”임을 강조한 뒤 “공사는 시민주주단과 함께 서울의 주거안정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연구하고 공사의 주요 사업방향을 토론하며 결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시민주주단은 앞으로 ▲SH의 경영성과와 사업계획의 보고청취, 의견제시 ▲SH가 요청한 토의안건에 의견서 제출 ▲서울시민의 주거 안정을 위한 정책 제안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