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월드시리즈 7차전서 결판...원정팀 승리 기록 이어질까

공유
0


월드시리즈 7차전서 결판...원정팀 승리 기록 이어질까



center
워싱턴은 3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6차전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7대2로 승리했다.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가 최종 7차전까지 이어진다.

워싱턴은 3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6차전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7대2로 승리했다.

원정 2연승 후 홈 3연패로 위에 몰렸던 워싱턴은 3승3패 동률을 만들며 월드시리즈를 7차전으로 끌고갔다.

이날 워싱턴의 스트라스버그가 한 경기를 틀어막은 반면 반면 휴스턴의 에이스 저스틴 벌랜더는 홈런에 무릎을 꿇었다.

타석에서는 앤서니 랜던이 4타수 3안타, 5타점 맹활약했다.

7차전 최종전에는 워싱턴 내셔널스는 맥스 슈어저, 휴스턴 애스트로스는 잭 그레인키가 선발로 나선다.

이번 월드시리즈는 6차전까지 원정팀이 이기는 기록을 이어가고 있어 눈기을 끈다. 워싱턴은 휴스턴 원정 1~2차전을 모두 이겼으나 홈 경기인 3~5차전에서 모두 패했다.

월드시리즈 7차전은 31일 오전 9시 8분,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다.


권진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j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