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굿모닝 베트남] 베트남항공 5년만에 최고수익...한국 기여도 절반 차지

공유
0


[굿모닝 베트남] 베트남항공 5년만에 최고수익...한국 기여도 절반 차지

center
베트남 항공이 5년 만에 가장 높은 수익을 기록했다. 주요 원인은 베트남을 찾는 여행객이 급증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가장 많은 관광객은 한국으로 나타났다.

5일(현지시간) 베트남 에어라인그룹은 1월~9월에 전년 대비 35.7%증가한 3조 2900억 동(약 145억 원)의 세전 이익을 기록했다. 베트남 항공시장의 51.7%를 차지하는 베트남에어라인 그룹은 9개월 동안 전년 대비 3.2%증가한 2140만명의 승객을 유치했다. 전체 국제선 운항횟수 중 한국 노선이 차지하는 비율은 50%로 일본과의 무역전쟁으로 인해 베트남을 찾는 한국인들이 점점 늘어난 점도 한몫 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내년부터는 베트남 항공시장의 경쟁도 치열해 질 전망이다. 이미 신생 항공사인 뱀부항공이 출범해 빠르게 국제노선을 늘리고 있다. 특히 빈그룹이 설립한 빈퍼에어가 출범하면서 내년부터 국제도시를 대상으로 본격적인 영업경쟁에 뛰어들 전망이다.


응웬 티 홍 행 글로벌이코노믹 베트남 통신원 toadk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