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창경궁’ 1순위 청약 마감…평균경쟁률 60대 1

공유
0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창경궁’ 1순위 청약 마감…평균경쟁률 60대 1

8개 타입 모두 1순위 마감 행진, 전용면적 63㎡ 7가구에 672건 몰려 '최고경쟁률 96대 1'

center
지난 1일 현대건설이 일반공개한 ‘힐스테이트 창경궁’ 견본주택을 방문한 고객들이 단지 모형도를 살피고 있다. 사진=김하수 기자
현대건설이 분양한 ‘힐스테이트 창경궁’이 평균 60.62대 1의 경쟁률로 1순위 청약접수를 마감했다.

6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힐스테이트 창경궁’의 5일 1순위 청약접수(해당지역)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일반분양 94가구에 총 5698건의 청약통장이 몰렸다. 평균 경쟁률은 60.62대 1이며 모든 타입(전용 63~84㎡, 8개 타입)에서 청약접수를 마쳤다.

특히, 전용면적 63㎡의 경우, 7가구 공급에 무려 672건이 접수되면서 최고 경쟁률(96.0대 1)을 나타냈다. 전용면적 84㎡D도 8가구 공급에 644건이 접수돼 경쟁률이 80.5대 1로 집계됐다.
지난 4일 진행된 특별공급 청약 접수에서는 65가구 모집에 1084건이 접수되며 평균 경쟁률 16.67대1을 기록했다. 전용면적 84㎡A타입 신혼부부 특별공급에서는 7가구 배정에 299건이 몰릴 정도로 뜨거운 열기를 보였다고 분양 관계자는 전했다.

‘힐스테이트 창경궁’ 분양 관계자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가 본격적으로 시행되기 전 마지막으로 서울에서 공급되는 아파트다 보니 주말 동안 많은 분들이 찾아와 주셨다”면서 “여기에 분양가가 9억 원 이하로 중도금 대출 규제를 적용 받지 않은 점이 이번 청약에서 중요하게 작용한 것 같다”고 말했다.

당첨자 발표일은 오는 13일이며, 계약은 25~27일 진행된다. 입주 예정일은 오는 2022년 9월이다.

‘힐스테이트 창경궁’은 서울 종로구 충신동 일원에 지하 5층~지상 15층, 총 181가구 규모로 조성되는 주상복합 아파트이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