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철도공단, 연탄 나눔으로 대전 지역사회에 온정 전해

공유
0


철도공단, 연탄 나눔으로 대전 지역사회에 온정 전해

대전 동구 소외계층에 연탄 3만장, 라면·과자 60박스 기부

center
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가운데)이 8일 직원들과 함께 대전 동구 지역에 연탄을 운반하고 있다. 사진=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입동을 맞아 8일 대전 공단 본사에서 '2019 사랑의 연탄 나눔' 행사를 개최, 지역사회에 온정을 전했다고 9일 밝혔다.

이 행사에서 공단 임직원 100여명은 연탄 3만장과 라면·과자 60박스를 대전 연탄은행에 기증했다.

또 대전 동구지역에 거주하는 소외계층 30가구에 연탄을 직접 배달하기도 했다.

공단은 대전지역 어려운 이웃에게 2006년부터 14년 동안 총 43만장의 연탄을 기부하며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 왔다.

철도공단 김상균 이사장은 "우리의 작은 나눔으로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이 겨울을 따뜻하고 건강하게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나눔 활동을 추진해 지역사회와 상생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연탄은행 신원규 대표는 "공단 임직원의 나눔 덕분에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을 것"이라며 "어려운 이웃을 위해 14년 동안 꾸준히 지원해 준 공단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