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진코퍼레이션, 스마트 팩토리 쇼룸 3주년 리뉴얼 오픈

공유
0


진코퍼레이션, 스마트 팩토리 쇼룸 3주년 리뉴얼 오픈

center
진코퍼레이션이 12일 오후 안성사업장에서 최신 트렌드에 맞춰 업그레이드한 스마트팩토리 공개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쇼룸 배치도. 사진=진코퍼레이션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 전문기업 ㈜진코퍼레이션(대표 이창희)이 12일 경기도 안성사업장에 있는 스마트 팩토리 쇼룸 3주년 리뉴얼 오픈식을 개최했다.

진코퍼레이션은 지난 2017년부터 자사 안성사업장에서 운영중인 스마트 팩토리 쇼룸을 매년 최신 기술로 업그레이드해 왔다. 지난해 11월에는 국내 쇼룸 운영 성과를 바탕으로 태국 방콕에 스마트 팩토리 쇼룸을 오픈하며 아세안 글로벌 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했다.

이창희 진코퍼레이션 대표는 “지난 2017년 스마트 팩토리 쇼룸을 오픈한 이래 현재까지 300여곳의 기업, 200여곳의 연구기관, 지방자치단체, 각급 학교 등 국내·외에서 3000여명이 넘는 인원이 방문해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스마트팩토리를 직접 체험하며 미래에 대한 통찰을 함께 공유했다”고 밝혔다.

진코퍼레이션은 스마트 팩토리 쇼룸 오픈 3년차인 올해 전체적인 전시장의 공간 구조와 전시 규모를 대폭 확장 개편하여 한 차원 업그레이드 된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SMART FACTORY SOLUTION)과 스마트 로지스틱스 솔루션(SMART LOGISTICS SOLUTION)을 선보였다.
그동안 진코퍼레이션은 스마트 팩토리 쇼룸을 통해 스마트 팩토리와 스마트 로지스틱스, 스마트 스토어가 만들어나갈 4차 산업혁명시대의 미래비전을 소개해 왔다. 올해는 사물인터넷(IoT) 기술과 융합한 생산, 물류, 판매, 유통 관련 기존 솔루션과 연계하여 슈어소트(Sure Sort), 로봇, 오토태핑머신(Auto Tapping Machine), 고속 오토 라벨링 시스템(High Speed Autolabeling System),모바일 랙(Mobile Rack), 창고운영시스템(WMS), 데이터 개더링 솔루션(Data Gathering Solution)등 최첨단 솔루션이 새롭게 소개됐다.

기존 쇼룸동에 있던 스마트 팩토리 존, 스마트 로지스틱스 존, 스마트 스토어 존, IoT 존, 그리고 물류동에 위치한 실제 운영중인 스마트 물류센터 등 모든 시설이 한 차원 업그레이드됐다. 공장동에는 자동 테이핑, 초고속 라벨링 등 첨단 물류 시스템이 새롭게 구축, 공개됐다.

올해의 스마트 팩토리 쇼룸 리뉴얼에는 각자의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을 자랑하는 글로벌 기술기업들이 다수 참여했다. 미국의 오펙스, 코그넥스, 하니웰, 팬서, 로크웰 오토메이션, 지브라, 스위스의 에이비비(ABB), 일본의 산신금속공업, 이토텐키, 도시바테크, 한국의 KIS정보통신 등이 참여하여 진코퍼레이션과 함께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을 선보였다.

center
진코퍼레이션이 12일 안성사업장에서 선보인 스마트팩토리 쇼룸 구축에 사용된 시스템. 자료=진코퍼레이션


진코퍼레이션은 스마트 팩토리 쇼룸 오픈 당시의 약속처럼 매년 쇼룸을 업그레이드하며 고객과 함께 지속적으로 혁신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고객사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 나가고 있다. 또한 태국에 이어 베트남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하여 아세안 글로벌 시장에서 탄탄한 입지를 다져나갈 예정이다. 진코퍼레이션은 30년간 쌓아온 혁신적인 기술과 솔루션 공급 및 운영 노하우를 기반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글로벌 ‘스마트 팩토리’ 전문기업으로 도약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재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k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