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테니스 황제' 페더러, 조코비치 꺾고 ATP 파이널스 4강 진출

공유
0


'테니스 황제' 페더러, 조코비치 꺾고 ATP 파이널스 4강 진출

조코비치 탈락으로 올해 연말 세계 1위는 나달 확정

center
14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2019시즌 최종전 니토 ATP 파이널스로저 페더러(3위·스위스)가 노바크 조코비치(2위·세르비아)를 2-0(6-4 6-3)으로 꺾고 기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3위·스위스)가 노바크 조코비치(2위·세르비아)를 2-0(6-4 6-3)으로 꺾고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2019시즌 최종전 니토 ATP 파이널스(총상금 900만 달러) 4강에 진출했다.

페더러는 14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대회 5일째 비외른 보리 그룹 3차전에서 조코비치를 물리치고 2승 1패를 기록, 도미니크 팀(5위·오스트리아)에 이어 조 2위로 4강에 올랐다.

이 경기 결과에 따라 최근 1년간 성적을 토대로 세계 랭킹을 정하는 테니스에서 연말 세계 1위는 라파엘 나달(1위·스페인)이 그 주인공이 됐다.

이로써 나달은 2008년과 2010년, 2013년, 2017년에 이어 통산 다섯 번째로 연말 세계 1위의 영예를 누리게 됐다.
은퇴한 피트 샘프러스(미국)가 6번이나 연말 세계 1위를 차지해 이 부문 최다를 기록 중이고 나달 외에 페더러와 조코비치, 지미 코너스(은퇴·미국)가 나란히 5번씩 연말 세계 1위를 달성했다.

이날 경기에서 올해 38세 노장 페더러는 자신보다 6살 어린 조코비치를 상대로 서브 에이스 수에서 12-2로 압도하며 힘에서도 전혀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올해 윔블던 결승에서 조코비치에 2-3(6-7<5-7> 6-1 6-7<4-7> 6-4 12-13<3-7>)으로 분패한 페더러는 설욕전을 펼치며 조코비치와 상대 전적을 23승 26패로 만회했다.

페더러가 조코비치를 물리친 것은 2015년 이 대회 이후 4년 만이다. 이후 페더러는 조코비치에게 4연패를 당하다가 이날 모처럼 승리를 따냈다.

앤드리 애거시 그룹에서는 스테파노스 치치파스(6위·그리스)가 2승으로 4강 진출을 확정했고 나달과 알렉산더 츠베레프(7위·독일)가 나란히 1승 1패를 기록 중이다.

2패인 다닐 메드베데프(4위·러시아)도 마지막 경기에서 츠베레프를 꺾고 나달이 치치파스에 패하면 4강 진출을 노려볼 수 있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