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사이영상 2위’ 류현진, MVP 투표서도 득표…한국인 2번째

공유
0


‘사이영상 2위’ 류현진, MVP 투표서도 득표…한국인 2번째

center
메이저리그(MLB) 사이영상 투표에서 2위에 오른 류현진(32)이 내셔널리그(NL) 최우수선수(MVP) 투표에서도 득표를 했다.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는 15일 MLB 양대리그 MVP 투표 결과를 공개했다.

사이영상은 BBWAA 소속 기자 30명의 투표로 수상자를 정한다.

기자들은 1위부터 10위까지 선수 10명을 뽑는다. 1위표는 14점, 2위표는 9점, 3위표는 8점, 4위부터 10위까지는 1점씩을 차등해 준다.

류현진은 8위표 한 장을 받아 3점으로 NL MVP 19위에 올랐다.

류현진에 8위표를 던진 기자는 디 애슬레틱의 팀 브리튼 기자다.
류현진은 올 시즌 LA 다저스 소속으로 뛰면서 29경기에 선발 등판, 182⅔이닝을 던지면서 14승 5패 평균자책점 2.32의 빼어난 성적을 거뒀다.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였다.

MLB MVP 투표에서 표를 얻은 한국인 선수는 류현진이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에 이어 역대 두 번째다.

추신수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시절이던 2010년 아메리칸리그(AL) MVP 투표에서 6위표 1장, 9위표 1장, 10위표 2장을 받아 9점으로 14위를 차지했다.

신시내티 레즈에서 뛴 2013년에는 NL MVP 투표에서 6위표 1장, 7위표 1장, 8위표 1장, 9위표 4장, 10위표 3장 등 23점을 획득해 12위에 올랐다.

'코리안 특급' 박찬호(46)는 MVP 투표에서 표를 받은 적이 없다.

NL MVP는 올 시즌 류현진의 동료였던 코디 벨린저(24·LA 다저스)의 차지가 됐다. 벨린저는 1위표 19장, 2위표 10장, 5위표 1장 등 총 362점을 획득해 생애 첫 MVP의 기쁨을 누렸다.

벨린저는 올 시즌 타율 0.305 47홈런 115타점 121득점을 기록, 다저스가 7년 연속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우승을 차지하는데 힘을 보탰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