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 부총리, “내년 경제 잠재성장률만큼도 성장하기 어렵다”

공유
0


홍 부총리, “내년 경제 잠재성장률만큼도 성장하기 어렵다”

center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5일 내년 우리나라의 경제성장률이 잠재성장률 수준까지 높아지기에는 여건상 어렵다고 본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부산 롯데호텔에서 주재한 주한 동남아시아국가연합(아세안) 대사 간담회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내년 성장률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제통화기금(IMF) 전망 수준에 더해 정부의 정책 의지가 실려 있는 측면에서 보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OECD는 내년 우리나라 경제성장률을 2.3%, IMF는 2.2%로 전망했고 한국은행은 2019∼2020년 잠재성장률을 2.5∼2.6%라고 분석한 바 있다.

홍 부총리는 지난 11일 기자간담회에서 "IMF, OECD를 포함한 주요 기관이 내년 우리나라 경제성장률 전망치로 2.2~2.3%를 제시하고 있지만 그 이상 달성되도록 정책 의지를 담아 정책을 발굴하겠다"고 했었다.

그랬던 홍 부총리가 잠재성장률만큼도 성장하기 어려울 것으로 전망한 것이다.

홍 부총리는 그러면서 "내년 경제여건이 더 어려워진다는 지적이 있으나 국제기구 및 전망기관들은 올해보다 내년이 조금 나아진다고 전망한다"며 "종합적인 판단은 12월에 경제정책방향을 제시할 때 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