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인천공항 면세점, 2년연속 세계최고 인정받아

공유
0


인천공항 면세점, 2년연속 세계최고 인정받아

비즈니스 트래블러 중국어판 설문조사 선정...화장품·식품 한류마케팅 고객만족 극대화 결실

center
15일 오후 베이징 뉴월드 호텔에서 열린 ‘2019 비즈니스 트래블러 중국판 시상식’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면세사업팀 김대현 사원(오른쪽)이 회사를 대표해 ‘세계 최고 공항면세점상(Best Airport Duty-Free in the World)’을 받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 면세점이 세계 최고 공항 면세점에 2년 연속 선정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8일 “글로벌 비즈니스 여행잡지 ‘비즈니스 트래블러(Business Traveller)’ 중국판 독자들이 뽑은 세계최고 공항 면세점에 2년 연속 올랐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중국 베이징 뉴월드 호텔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세계 최고 공항 면세점상’을 받은 인천공항 면세점은 지난 2013~2016년 4년 연속 수상에 이어 지난해와 올해 2년 연속 영예를 안으며 글로벌톱 공항 면세점의 위상을 다시 입증했다.

비즈니스 트래블러는 중국뿐 아니라 유럽, 미국, 아시아-태평양 등 세계 14개 지역에 연 50만부 이상을 발행하는 글로벌 비즈니스 여행잡지로 올해로 15회째 중국판 독자를 대상으로 공항, 항공사, 호텔 등 여행 관련 분야의 가장 우수한 기업과 기관을 선정해 상을 수여하고 있다.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이번 수상은 중국인들에게 인기가 높은 화장품, 국산식품 특화매장 구성으로 인천공항 면세점이 고객 만족을 극대화한 결과”라면서 “인천공항 면세점은 단지 항공기 탑승을 위해 거쳐 가는 장소가 아닌 이용객에게 다채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해 세계 여행객들의 사랑을 꾸준히 받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