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건강 칼럼] 공황장애 증상, 극복하는 방법과 한의원 치료는?

공유
0


[건강 칼럼] 공황장애 증상, 극복하는 방법과 한의원 치료는?

center
공황발작을 주 특징으로 하는 공황장애는 예상하지 못한 극심한 공포가 밀려오는 증상으로 환자를 공황 상태에 빠지게 한다. 휴한의원 인천점 박천생 원장. 사진=휴한의원 인천점


공황발작을 주 특징으로 하는 공황장애는 예상하지 못한 극심한 공포가 밀려오는 증상으로 환자를 공황 상태에 빠지게 한다. 언제든 공황발작이 발생할지 모른다는 예기불안은 환자들을 더욱 고통스럽게 만든다. 이를 극복하고 치료하기 위해선 의료기관의 치료와 생활 속 관리가 필요하다.

인천에 거주하는 조모 씨(남, 29세)도 최근 직장에서의 지속적인 스트레스와 압박을 받은 뒤로 공황장애 증상이 나타나 한의원을 방문했다.

현대 사회에서는 직장과 학업, 가정, 인간관계 등 다양한 부분에서 과도한 스트레스와 중압감으로 인한 공황장애의 발생이 많다. 성별과 연령대에 상관없이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며, 공황장애 증상이 발생하면 일상적인 활동이 어려울 수 있어 이를 조기에 치료하고 극복해야 한다.

예기불안을 호소하는 환자들은 ‘또 공황발작이 나타나면 어떡하지?’, ‘평생 이러면 어떡하지?’ 등의 불안을 호소하기도 한다. 공황발작에 대한 예기불안으로 잠을 이루지 못해 불면증 증상이 동반되기도 하며, 이유 없는 불안감으로 지하철이나 버스 등 대중교통과 공공시설 이용에 애를 먹기도 한다.

이런 예기불안은 결국 공황장애 증상을 더욱 악화시키고 동반되는 증상을 가중 시켜 악순환을 야기할 수 있다. 명상이나 요가, 필라테스 등의 운동과 호흡법 등으로 몸의 감각을 살펴보고 순간순간에 집중해 현실감을 되찾는 훈련은 예기불안을 진정시키는 데 도움이 된다.

기본적으로 마음속에 내재한 트라우마나 공포심, 불안을 떨쳐야 하므로 심리상담 등을 함께 하는 것도 좋으며, 자신의 불안과 두려움에 대해서 가족 및 친한 사람들에게 이야기하고 위로와 공감을 받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

치료는 공황장애 증상과 동반장애, 악화요인에 맞춰 진행해야 한다. 정신과 약물치료는 내성이나 의존성이 있을 수 있음으로 약물에만 의존하기보다 뇌 기능을 잘 회복시킬 수 있는 다양한 치료 방법으로 증상을 개선 시켜 재발이나 후유증을 방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한의원에서는 공황장애증상과 악화요인에 따라 한약과 침뜸치료, 약침치료, 추나요법, 심리상담 등의 치료를 병행한다. 우울증과 불면증 등의 동반 문제가 있다면 그에 맞는 치료도 병행해서 공황장애 증상의 악화를 방지한다.

공황장애 치료는 정신과나 한의원 치료 외에도 과도한 음주나 혈당저하 등 공황장애 증상을 유발시킬 수 있는 생활 속 악화요인도 파악해 개선하는 것이 필요하다.

*도움말 : 휴한의원 인천점 박천생 원장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