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새 옷’ 갈아입은 래미안, 삼성물산 ‘넥스트 래미안 라이프’ 공개

공유
0


‘새 옷’ 갈아입은 래미안, 삼성물산 ‘넥스트 래미안 라이프’ 공개

옵션 다양화, 전문 서비스 커뮤니티 등 고객 취향‧편의성 높여
‘래미안 홈랩 그린 라이프관’ 리뉴얼 개관, 미래트렌드 반영한 평면 공개

center
삼성물산이 지난 19일 래미안 관심고객 등을 대상으로 ‘넥스트 래미안 라이프(Next Raemian Life) 콘셉트를 설명하고 있다. 사진=삼성물산
삼성물산이 ‘래미안’ 아파트 브랜드 신상품을 선보였다.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지난 19일 래미안 관심고객 등을 대상으로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넥스트 래미안 라이프(Next Raemian Life) 콘셉트를 발표했다.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갤러리서 열린 이번 상품회에는 래미안 고객들과 임직원, 협력사 직원 등 약 250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동 중인 베리준오의 오준식 대표 디자이너의 ‘래미안 미래상품 기획’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삼성물산 상품디자인그룹의 김명석 상무의 ‘래미안의 미래상품’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김 상무는 “새로운 래미안 브랜드는 밀레니얼의 라이프 스타일을 담는 주거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소비자 선택권을 넓히고, 고객에게 최적화된 IoT(사물인터넷) 환경과 편리한 서비스를 누리는 커뮤니티를 제공하며 건강과 환경까지 챙길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물산에 따르면 이번에 발표한 ‘Next Raemian Lif’e는 차세대 고객층인 밀레니얼 세대가 지향하는 라이프스타일을 주택상품에 반영하고자 했다. 개인적 취향과 개성이 강한 밀레니얼 세대를 위해 소비자가 직접 선택하는 상품을 제공하고 디지털 문화에 익숙한 이들에게 최적화된 IoT 환경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유연한 소비와 편리함을 추구하는 경향을 반영해 가구‧단지 내에서 누릴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삼성물산은 기존보다 고객들이 선택할 수 있는 옵션의 범위를 늘릴 계획이다. 평형별 인테리어 일괄 제공 방식에서 벗어나 기본 바닥재‧아트월‧가구 도어 색상‧도어 개폐방식 등 선택의 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고객들이 원하는 전문 서비스가 도입된 커뮤니티를 통해 입주민 편의성을 극대화하겠다는 전략이다.

단지 입구에는 웰컴 라운지와 카페 등이 들어서고 조식‧중식 서비스가 가능한 식당과 건강관리 프로그램이 접목된 실내체육관 등을 도입된다. 또한 반려동물을 키우는 입주민을 위한 펫-케어 서비스, 실버세대를 위한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차량정비가 가능한 카 스튜디오와 차량을 공유하는 카쉐어링 서비스도 적용할 계획이다.

삼성물산은 기존 래미안 IoT 홈랩과 그린에너지 홈랩도 리뉴얼해 래미안 홈랩(RAEMIAN HomeLab)으로 통일하고 각 공간의 명칭을 스마트 라이프(Smart Life)와 그린 라이프(Green Life)로 변경할 방침이다.

새로 리뉴얼한 그린 라이프관에는 조망을 최대한 누릴 수 있는 거실‧주방과 공간의 가변성을 강조한 ‘슬라이딩 도어’, 침실 한 개당 욕실 한 개를 배치하는 ‘원 룸 원 배쓰(1 Room 1 Bath)’, 조리공간은 최소화하고 식사공간은 늘린 주방 형태인 ‘컴팩트 키친’과 ‘와이드 다이닝(Compact Kitchen, Wide Dining)’ 등 미래 트렌드를 반영할 수 있는 평면을 구현했다.

이 밖에 현관 전체가 공기청정되는 클린룸, 에어드레서 기능이 반영된 드레스룸, 단열성능이 강화된 창호, IoT 플랫폼과 연계한 조명, 모션베드 제어 등의 기술도 선보였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이번 상품회를 통해 공개한 ‘Next Raemian Life’ 상품은 내년에 분양하는 래미안 단지부터 순차적으로 반영해 나갈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고객과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고객들이 원하는 상품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center
'래미안 홈랩 그린 라이프관'에 전시된 알파룸과 가변형 벽체(왼쪽)와 컴팩트 키친(오른쪽). 사진=삼성물산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