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황교안, 청와대 앞에서 단식투쟁

공유
0


황교안, 청와대 앞에서 단식투쟁

center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문재인 정부의 실정에 따른 국정대전환을 촉구하기 위해 20일 오후 2시부터 단식투쟁에 나서기로 했다.
한국당에 따르면 황 대표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 종료, 불법 패스트트랙 강행 등에 저항하는 의미로 단식 농성을 결정했다.

단식투쟁을 국회가 아닌 청와대 앞에서 하기로 한 것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국정 실패에 대한 직접적인 책임을 묻고 국정대전환을 강력하게 촉구하기 위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