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주택도시보증공사, 사회복지기관에 차량 20대 기증...소외계층 발굴·지원에 활용

공유
0


주택도시보증공사, 사회복지기관에 차량 20대 기증...소외계층 발굴·지원에 활용

15일 한국사회복지회관서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사회복지기관 차량 전달식' 개최
전국 20개 사회복지기관 선정...소외계층 발굴·지원업무에 사용할 경차 20대 지원

center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이재광 사장(왼쪽)이 15일 한국사회복지회관에서 차량전달식을 갖고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회장(오른쪽)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HUG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복지소외계층 발굴과 지원업무에 활용할 차량 20대를 사회복지기관에 기증했다.

HUG는 지난 15일 서울 마포구 한국사회복지회관에서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사회복지기관 차량 전달식'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HUG의 ‘사회복지기관 차량 기증사업’은 장애인, 노인 등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복지소외계층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지역의 사회복지기관에 차량을 기증하는 사업이다.
올해 ‘사회복지기관 차량 기증사업’은 공정하고 투명하게 대상기관을 선정하기 위해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공동으로 전국 시·군·구 사회복지기관 100개소를 대상으로 공모를 실시했으며 심사를 거쳐 우선적 지원이 필요한 20개소를 선정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재광 HUG 사장과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회장, 전국 각 지역 사회복지기관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했으며 HUG는 지역 소외계층에게 맞춤형 복지서비스가 적시에 제공될 수 있도록 경차 총 20대를 선정된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했다.

전달식에 참여한 경기도 평택시 사회복지협의회 손영희 사무처장은 "교통 여건상 복지소외계층 지원에 어려움을 겪던 사회복지기관 입장에서 'HUG 차량기증 사업'은 소외계층에 찾아가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해주는 따뜻한 선물"이라고 말했다.

이재광 사장은 "사회복지기관 차량 기증사업이 지역의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HUG는 국민의 주거복지를 책임지는 공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사회적가치 실현에 앞장서서 소외계층의 주거복지 향상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