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SDI, BMW와 4조원 규모 배터리 공급 계약 체결

공유
1


삼성SDI, BMW와 4조원 규모 배터리 공급 계약 체결

center
삼성SDI 배터리셀. 사진=삼성SDI
국내 전기차 배터리 업체 삼성SDII가 독일 자동차업체 BMW에 4조원에 육박하는 배터리 장기 공급 계약을 맺었다.

2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삼성SDI와 BMW는 오는 2021년부터 2031년까지 29억유로(약 3조8000억 원) 규모의 배터리를 장기간 공급하는 내용을 담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삼성SDI는 오는 2021년부터 2031년까지 BMW가 생산하는 전기차에 5세대 배터리 셀을 공급하게 된다.

BMW 측은 차세대 전기차 배터리인 5세대 제품이 BMW에 탑재되면 주행거리, 고속충전 등 차량 성능을 한층 끌어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5세대 배터리 셀은 한 번 충전으로 차량이 620km 이상 주행할 수 있는 성능을 갖추고 있다"라며 "향후 차량 주행과 충전에 큰 파장을 불러 일으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삼성SDI와 BMW는 지난 2009년 전기차 공동 개발 프로젝트 인연으로 시작된 협력관계를 이어나가고 있다.

양측은 2009년 8월 전기차 공동 개발 프로젝트로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후 BMW 전기차 i3에는 당시 최대 용량의 삼성SDI 배터리 셀이 탑재됐다.

이후 양사는 지난 2014년 7월 배터리 셀 공급 확대와 차세대 소재 공동개발, 글로벌 사업 전개 등을 골자로 하는 새로운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다시 한 번 협력을 다졌다.

최근 BMW는 2025년까지 전기차 모델 25종을 출시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오만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