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내년 노인일자리 참여 74만 명 모집

공유
0


내년 노인일자리 참여 74만 명 모집

center


보건복지부는 2일부터 오는 13일까지 지방자치단체별로 공익활동, 시장형사업단 등 내년 노인일자리와 사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대상은 만 60~65세 이상으로 세부 사업유형에 따라 자격조건, 활동내용이 다르다.

내년에 정부가 지원하는 노인일자리와 사회활동은 올해의 64만 개보다 10만 개 늘어난 74만 개다.
기초연금 수급자를 대상으로 '노-노' 케어, 공공의료 복지시설 봉사, 학교 급식지원 등에 월 27만 원 보수가 지급되는 공익활동 일자리가 전체의 73%인 54만3000개다.

민간형 중 매장 등에서 일하는 시장형 사업단 6만 개(월 31만 원), 경비·청소·가사·간병인 등 취업 알선형 5만 개(월 134만 원) 등이 지원된다.

내년부터는 저소득 취약 노인의 동절기 소득공백을 줄이기 위해 공익활동 참여기간이 현재의 9개월에서 최대 1년으로 늘어나, 당장 내년 1월부터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정부는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 기회확대를 위해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 참여기준을 기초연금 수급자에서 만 65세 이상 모든 노인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참여를 희망할 경우 2일부터 가까운 시니어클럽, 노인복지관, 행정복지센터(읍면동 주민센터) 등에서 방문 신청할 수 있으며 노인일자리 상담 대표전화(1544-3388)로도 문의할 수 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