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눈치 때문에 못 간다"… 연차 다 쓴 직장인 27% 불과

공유
0


"눈치 때문에 못 간다"… 연차 다 쓴 직장인 27% 불과

center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3일 직장인 1451명을 대상으로 '연차 사용 현황'을 조사한 결과, 올해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했다는 응답은 26.6%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했다는 답변은 사원급 27.4%, 주임·대리급 27.3%로 평균보다 높았지만 과장급 이상은 21.5%로 평균보다 낮았다.

올해 연차휴가를 모두 사용하지 못했다고 답한 직장인들은 평균 4.9개의 연차휴가가 남은 것으로 집계됐다.

사용하지 못한 연차 개수도 과장급 이상 5.6개, 주임·대리급 5.5개로 사원급의 4.6개보다 많았다.

이들이 '올해 연차휴가를 전부 사용하지 못한 이유'는 '상사·동료의 눈치가 보여서(사원 40.9%, 주임·대리급 37.1%)', '일이 너무 많아서(과장급 이상 37%)' 등으로 조사됐다.

'남은 기간 올해 연차를 모두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는지에 대해서는 '사용하지 못할 것'이라는 응답이 60.7%에 달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