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공정위, 교량 이음장치 공사입찰 담합 과징금

공유
0


공정위, 교량 이음장치 공사입찰 담합 과징금

center


공정거래위원회는 19일 신공항하이웨이가 운영하는 인천국제공항 고속도로 교량 이음장치 교체 및 내진(耐震) 보강 공사 입찰에서 담합한 매크로드, 원학건설, 대경산업에 시정명령과 함께 과징금 1700만 원을 부과했다.

공정위에 따르면 매크로드와 원학건설은 2018년 4월 공고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교량 신축이음장치 교체공사 입찰에서 원학건설이 낙찰받도록 입찰금액에 합의한 것으로 드러났다.
신축이음장치는 대기 온도 변화에 따른 교량 상부구조의 팽창·수축을 견디고 교량면을 평평하게 유지하는 장치다.

원학건설 낙찰 이후 합의 대가로 매크로드는 원학건설에 2억 원 규모의 자재를 공급했다.

2018년 5월 공고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창릉교 내진보강공사 입찰에서는 매크로드가 대경산업을 입찰 들러리로 세웠다.

대경산업은 입찰 전 매크로드로부터 받은 금액대로 입찰에 참여했고, 결국 매크로드가 공사를 수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