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2주 이상 장기 휴가 떠나는 국민 늘어…전년보다 2.2배 증가

공유
0


2주 이상 장기 휴가 떠나는 국민 늘어…전년보다 2.2배 증가

트립닷컴, 장기 왕복 항공권 트렌드 3년 조사

center
주 52시간 근무가 정착되고 연차 사용을 독려하는 기업들이 많아지면서 장기 휴가를 떠나는 우리 국민이 늘어나고 있다.

온라인 여행사 트립닷컴은 최근 3년(2017~2019년)간 한국인의 항공권 구매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를 공개했다. 그 결과 2주 이상 휴가를 즐기는 여행객들이 꾸준하게 증가했다.
구체적으로 14박 이상 항공권 판매의 경우 2018년에는 전년 대비 1.9배, 2019년에는 전년 대비 2.2배 늘었다. 30박 이상을 타지에서 머무르는 '한 달 살기' 수요도 꾸준한 것으로 나타났다. 30박 이상 항공권 판매는 2018년에는 전년 대비 1.8배, 2019년에는 전년 대비 2배가량 많았다.

한국인이 장기 휴가를 가장 많이 떠난 곳은 동남아시아 지역이다. 상위 5개 도시는 필리핀 마닐라, 중국 칭다오·상하이, 태국 방콕, 베트남 호치민 등이다. 베트남 하노이와 중국 베이징, 몽골 울란바토르 등도 인기 여행지로 이름을 올렸다. 그중 몽골은 국토가 넓고 유네스코 자연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테를지 국립공원과 고비사막, 홉스골 등 대자연을 체험할 수 있어 장기 여행지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트립닷컴 관계자는 "최근 한국사회에서 여가생활과 휴식의 중요성이 대두되면서 장기간 여행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다양한 여행지를 소개하는 TV 프로그램과 색다른 여행코스를 보여주는 유튜브 채널이 많아진 것도 이런 트렌드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