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채경, 단아한 이미지 날린 대형사고 "때가 어느 때인데 음주라니"

기사입력 : 2018-11-12 17:16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박채경 음주운전. 사진=채널A 방송화면
[글로벌이코노믹 김현경 기자] 배우 박채경이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됐다.

12일 채널A는 지난 8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한 식당 앞에서 박채경이 몰던 승용차가 정차 중이던 앞차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고 보도했다.

사고 당시 박채경은 '면허 취소' 수준의 음주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출동했을 당시 그는 몸을 가누지 못할 정도로 취해있었다고 한다.

박채경은 과거 한 항공사 모델을 맡으면서 단아한 이미지를 강조했던 여배우다. 최근 활동이 뜸한 가운데, 음주운전이라는 불미스러운 소식으로 근황을 전하게 됐다.

최근 음주운전 처벌 강화를 내용으로 하는 '윤창호법'이 발의되는 등 음주사고에 대한 여론이 크게 나빠진 가운데, 박채경의 이미지 실추는 피하기 어려울 전망이다.

누리꾼들은 "때가 어느 때인데 얼굴이 알려진 배우가 음주운전을 하고 다니냐"면서 개탄스럽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김현경 기자 khk@ 김현경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종합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