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라면’ 1월 수출 호조…8600만달러로 ‘역대 최대’

공유
0

‘K-라면’ 1월 수출 호조…8600만달러로 ‘역대 최대’

대형마트에 라면이 진열돼 있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이미지 확대보기
대형마트에 라면이 진열돼 있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
지난 1월 국내 라면 수출액이 1년 전에 비해 40% 가까이 증가하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2월 29일 관세청이 발표한 '라면 수출 현황'에 따르면 1월 라면 수출액은 8600만달러로 작년 같은 달보다 39.4% 늘었다.
이는 1월 기준 역대 최대 실적으로 전월 통틀어서는 다섯번째로 많은 금액이다. 라면 수출액은 작년 11월 9100만달러로 월간 기준 역대 최대를 기록한 바 있다.

'K문화' 대표상품인 라면이 간편한 한끼 식사로 전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다고 관세청은 설명했다.

지난해 라면 수출액은 전년보다 24.4% 늘어난 9억5200만달러로 9년 연속 역대 최대 수출 기록을 경신했다. 수출 규모도 봉지라면 약 20억개에 해당하는 24만4000톤으로 역대 가장 많았다. 지난해 라면을 수출한 국가는 132개국으로 역대 최다였다.

관세청 관계자는 “올해 라면 수출액이 10억달러를 달성하고 10년째 역대 최대 기록을 경신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용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yc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