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포항시, 설 연휴 풍성한 이벤트 마련

공유
1

포항시, 설 연휴 풍성한 이벤트 마련

철길숲, 연오랑세오녀 테마공원에서 민속놀이 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 펼쳐져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사진=포항시.이미지 확대보기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사진=포항시.
경북 포항시는 9일부터 12일까지 이어지는 설 연휴 기간동안 지역내 관광지 대부분을 정상 운영한다고 밝혔다.

포항지역 명소는 스페이스워크와 이가리 닻 전망대, 포항운하, 구룡포 일본인 가옥거리 등이 대표적 이다.
국립등대박물관과 시립미술관, 구룡포과메기문화관, 연오랑세오녀테마파크 등은 설 당일인 10일을 제외한 연휴 기간 동안 정상 운영한다.

연휴기간 가족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관광지 곳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11일 철길숲 오크광장에서는 ‘거주 외국인과 함께하는 K-전통놀이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윷놀이와 투호 던지기, 딱지치기, 제기차기 등 전통놀이 체험존을 포함해 한복 입어보기, MBTI별 관광지 추천받기 등 부대행사가 펼쳐진다.

행사 참가자를 대상으로 11일부터 15일까지 5일간 행사 참여 인증 및 후기 남기기 SNS 이벤트를 실시하며, 추첨을 통해 총 20명에게 커피 쿠폰을 제공한다.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내 귀비고에서도 설맞이 프로그램 ‘날아라 청룡의 꿈’이 진행된다. 연만들기와 민속놀이 체험, 소원지 작성 등의 프로그램을 설 당일을 제외한 연휴 기간 운영한다. 11일에는 150여 개의 전통 줄연을 날리는 행사가 진행된다.

구룡포 일본인가옥거리에 있는 여행자플랫폼 피어라운지에서는 계획공모형사업 대표 캐릭터 모리, 게굴이와 함께 사진을 찍어 올리는 SNS 이벤트를 진행한다. 설날 당일을 제외한 6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며 SNS 이벤트에 참여하면 피어라운지 굿즈를 받을 수 있다.

구룡포생활문화센터에서는 아라예술촌 입주작가 5명의 다채로운 작품을 볼 수 있다. 시내 중앙로 문화예술창작지구 꿈틀로에는 도예, 캔들, 플라워, 민화, 공예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다.

중앙아트홀은 설 연휴 기간 중 9일과 11일 이틀 동안 운영된다. ▲세기말의 사랑 ▲라이즈 ▲사랑은 낙엽을 타고 ▲썬 오브 람세스 ▲나의 올드 오크 ▲류이치 사카모토: 오퍼스 등의 영화를 관람할 수 있다. 디트릭스(www.dtryx.com)에서 온라인 예매가 가능하며, 관람료는 전석 3500원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 설 연휴를 맞아 내·외국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K-콘텐츠 프로그램들을 준비했으니 가족, 친지, 친구들과 포항에서 풍성하고 즐거운 명절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일권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choi3651@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