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농업용수 확보' 총력

기사입력 : 2018-08-13 13:5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글로벌이코노믹 전안나 기자]
폭염과 가뭄에 대응해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최규성 이하, 공사)가 내년 농업용수 확보 위해 저수지 물 채우기 등 안전한 농어촌 조성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공사는 장마가 끝난 이후부터 13일 현재까지 전국 111개소에 14,651천㎥를 확보, 저수지 물 채우기 작업과 농경지 직접 급수를 하고 있다.

물손실을 줄이기 위해 급수예고제(간단급수), 수로시설물 정비, 농업인 대상 물절약 홍보와 IoT기술을 활용한 전국 물 수급 상황 모니터링 등을 추진 중이다.

농림축산식품부와 공사는 폭염과 가뭄이 지속될 수 있는 상황에 대비하고 내년도 수자원 확보를 한다는 방침이다.

공사에 따르면 13일 기준 공사가 관리하는 저수지 3,400여개의 평균 저수율은 평년의 75.8% 수준인 54.6%다. 공사는 올해 농업용수 공급에는 차질이 없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최규성 사장은 13일 전남 나주시 나주호를 방문해“폭염·가뭄 등 이상기후에도 농업인이 안심하고 농사지을 수 있도록 농업용수 확보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안나 기자 jan0206@g-enews.com

전안나 기자 jan0206@g-enews.com

오늘의 핫 뉴스

실시간 속보

금융 최신기사

산업 많이 본 기사

가장 많이 공유 된 기사

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