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속보] 류제국 은퇴 이유가 어찌 이런일이?... 내로남불 내연녀의 사생활 폭로 일파만파

공유
10


[속보] 류제국 은퇴 이유가 어찌 이런일이?... 내로남불 내연녀의 사생활 폭로 일파만파

center
부상에 신음하던 LG 트윈스 우완 류제국(36)이 은퇴를 선언했다.

LG는 23일 "류제국이 22일 부상등의 이유로 구단에 은퇴 의사를 밝혔다. 최근 몸 상태가 악화돼 은퇴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류제국은 "선수생활 중 팬 여러분들의 기대이상의 과분한 사랑을 받았다. 여러분들의 사랑에 깊이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류제국은 야구명문 덕수고를 졸업후 2001년 시카고 컵스에서 2001년∼2006년 160만 달러에 계약하고 미국에 진출했다.

이후 부상 등에 시달리면서 2010년 한국으로 돌아왔다.

누리꾼들은 "류제국이 은퇴한 이유는 내연녀의 사생활 폭로때문" "야구외 은퇴 부끄럽지 않나" "류제국 선수 그렇게 보지 않았는데 실망" "부인 맘고생 심하게 했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류제국의 부인은 최근 인스타그램에 "류제국의 불륜은 사실" "류제국은 그래도 아들에겐 잘했다며 가정은 지키고 싶다"며 류제국을 용서하겠다고 밝혔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