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파르나스호텔, 다음 달 전통미 살린 '나인트리 프리미어 호텔 인사동' 오픈

공유
0


파르나스호텔, 다음 달 전통미 살린 '나인트리 프리미어 호텔 인사동' 오픈

center
파르나스호텔㈜이 10월 9일 '나인트리 프리미어 호텔 인사동'을 오픈한다. 사진=파르나스호텔㈜
호텔 전문기업 파르나스호텔㈜이 한국적 아름다움을 담은 '나인트리 프리미어 호텔 인사동'을 오는 10월 9일 오픈한다.

이 호텔은 우리나라 세 번째 나인트리 호텔이다. 파르나스호텔은 '히든 딜라이트(Hidden Delight)'라는 브랜드 가치를 담아 지난 2012년과 2017년 서울 명동에 두 개의 나인트리 호텔을 선보였다.
이번에 문을 여는 호텔은 방한 외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관광지 중 하나인 인사동길 문화의 거리와 직접 연결된 것이 특징이다. 총 301개의 객실과 올데이 다이닝 레스토랑, 루프탑 바, 옥상정원 등을 갖췄으며 호텔 곳곳에서 우리나라의 전통미를 만날 수 있다.

또 호텔은 객실에서도 한국적인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으며 가족 단위 고객을 위한 벙커형 이층 침대나 3인용 객실 등 다양한 객실 포트폴리오도 선보일 예정이다. 스마트한 호텔 투숙을 추구하는 고객을 위해 셀프 체크인아웃이 가능한 키오스크(Kiosk)도 도입되며 셀프 락커룸 등도 운영된다.

이와 함께 호텔은 그랜드 오픈을 앞두고 호텔 공식 홈페이지 또는 유선으로 예약한 고객을 위해 개관 특가 프로모션을 전개한다. 선착순으로 나인트리 호텔 페이스 타월이 제공되며 예약은 10월 31일까지, 투숙은 12월 19일까지 가능하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