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콩 국가 신용등급, 피치 이어 무디스 하향조정 예고… 잇단 시위 글로벌 금융 중심지 매력 감소

공유
0


홍콩 국가 신용등급, 피치 이어 무디스 하향조정 예고… 잇단 시위 글로벌 금융 중심지 매력 감소

center
홍콩 국가 신용등급, 피치 이어 무디스 하향조정 예고… 잇단 시위 글로벌 금융 중심지 매력 감소
홍콩의 국가 신용등급이 잇달아 떨어지고 있다.

17일 뉴욕증시 등에 따르면 국제신용평가회사인 피치는 최근 홍콩의 장기 국 신용등급(IDR)을 'AA+'에서 'AA'로 1계단 내렸다.

또 등급 전망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떨어뜨렸다. 부정적 전망은 추가로 신용등급을 내리겠다는 예고로 받아들여진다.
피리에 이어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도 이날 홍콩의 신용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했다.

신용등급 자체는 기존 등급인 'Aa2'를 유지했지만 조만간 하향 조정될수 있음을 경고한 것이다.

무디스는 홍콩의 신용등급 전망 강등에 대해 " 홍콩시위기 100일 이상 이어지면서 대치 사태가 장기화되고 경제에 부담을 줄 위험이 커졌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또

또 글로벌 경제·금융 중심으로서 홍콩의 매력도 급속하게 감소하고 있다는 점도 신용평가 하항조정의 이유로 들었다.


김대호 기자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