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고소득 유튜버 7명 적발…10억 추징

공유
0


고소득 유튜버 7명 적발…10억 추징

center


더불어민주당 김정우 의원이 10일 국세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국세청은 작년부터 올해 9월까지 탈세 혐의가 짙은 유튜버에 대한 세무조사를 벌여 유튜버 7명이 45억 원의 소득을 올려놓고도 소득을 탈루한 사실을 적발했다.

고소득 유튜버의 소득과 탈세 규모가 공개된 것은 처음이다.
국세청은 지난해 1명, 올해 6명 등 모두 7명의 고소득 유튜버의 탈세를 적발, 이들에게 10억 원의 세금을 부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튜버 등 인플루언서가 광고, 후원, 상품판매 등으로 고소득을 올리는 경우가 적지 않지만, 과세당국은 정확한 소득 규모를 파악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한편 국세청은 유튜버 등 신종사업에 대한 업종코드를 신설, 지난달부터 적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유튜버 등 1인 방송인에 대한 소득 및 과세 규모는 내년 5월 종합소득세 신고 이후 파악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