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유벤투스 한광성 급작스런 주목... 연봉 중 200만원대 만 남기고 북한 정부로 전달?

공유
1


유벤투스 한광성 급작스런 주목... 연봉 중 200만원대 만 남기고 북한 정부로 전달?

유벤투스 FC로 2년 임대와 의무 이적 옵션 포함 계약

center
유벤투스 유스공식 트위터
북한 국가대표 축구 선수인 한광성이 17일 포털에서 관심이다.

한광성은 현재 이탈리아 세리에 C 유벤투스 U-23에서 활약하고 있다. 2015년 가디언 선정 차세대 축구선수 50인중 한명으로 선정되었다.

​2017년 4월 US 치타 디 팔레르모와의 경기에 교체 선수로 첫 출전 했으며 칼리아리 칼초와 2022년 까지 정식 계약 하였다.
2017년 8월 세리에 B의 AC 페루자 칼초로 임대되었다. 2017년 8월 비르투스 엔텔라와의 세리에 B 개막전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해 팀의 5-1 승리를 이끌었다.

지난해 원소속팀인 칼리아리 칼초로 복귀했고 같은해 8월 세리에 B의 AC 페루자 칼초로 재임대되었다

올 9월 아시아선수 최초로 세리에 A의 유벤투스 FC로 2년 임대와 의무 이적 옵션을 포함한 계약으로 이적했다.

스페인 스포츠 신문 ‘마르카’에 따르면 한광성 선수의 연봉중 약 200만원대 만 남기고 북한 정부에 들어 간다고 했으나 에이전트측은 부인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