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올 겨울 ‘온 가족 유럽여행’으로 잊지 못할 추억을~”

공유
0


“올 겨울 ‘온 가족 유럽여행’으로 잊지 못할 추억을~”

center
종합여행기업 보물섬투어가 가족 모두에게 의미있는 여행을 위해 서유럽 16일 여행을 추천했다. 사진=게티이미지 인용 보물섬투어 제공


길고 긴 수험생들의 여정이 끝났다. 고생했던 수험생과 가족들이 힐링하는 방법에 여행만큼 좋은 것이 또 있을까?. 12월, 1월, 2월은 어쩌면 온 가족이 함께 여행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일 수 있다. 이제부터 자녀들은 어른이라는 길목에서 자신의 세계를 넓히려고 할 것이기 때문이다. 이 시점에서 부모님들은 고민이 많다. 이런 가운데 종합여행기업 보물섬투어가 가족 모두에게 의미있는 여행을 위해 서유럽 16일 여행을 추천했다.

추천 이유는 먼저 16일이라는 짧지 않은 기간 때문이라고 한다. 앞으로 가족끼리 휴양지는 언제고 한 번은 갈 수 있지만 이동시간 등의 이유로 유럽은 지금이 아니면 모두 시간을 맞추기 어려워서다. 여기에 온 가족이 함께 유럽여행에 다녀왔다는 사실 하나는 부모님에게도 자녀에게도 평생 추억이자 자랑거리가 될 것이다.
보물섬투어의 서유럽 16일 여행은 ‘영국, 프랑스, 스위스, 이탈리아, 오스트리아, 독일, 벨기에, 네덜란드, 룩셈부르크, 모나코’ 등 10개국 20개 도시를 여행하는 것으로 구성됐다.

런던-파리 유로스타 탑승, 스위스 알프스의 꽃 휘르스트 등정, 에펠탑 전망대와 세느강 유람선 탑승과 세계 3대 박물관(대영, 루브르, 바티칸) 내부 관람 등이 포함되어 2주 동안 서유럽 곳곳을 돌아보며 다양한 문화 경험을 할 수 있다. 개인의 넓은 세상을 마주하기 전 진짜 ‘세상’을 보고 돌아온다면 확실히 무언가 달라져 있을 것이다.

유럽으로 떠나고 싶은 마음이 생겼다면 항공, 숙박, 식사, 일정, 교통, 환전, 보험과 같은 방대한 정보는 여행사에 몽땅 맡기는 패키지여행이 답이다. 복잡한 준비과정은 빼고 황홀한 풍경들을 눈과 마음에 잘 담기만 하면 된다. 보물섬투어는 유럽 전문 인솔자가 동행해 시선과 발길 닿는 곳마다 안전하고 효율적인 여행을 도와준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보물섬투어 관계자는 “혹시 기대한 만큼의 성적이 나오지 않더라도 여행은 떠나는 편이 좋다. 실망하지 않아도 된다. 인생을 여행에 비교했을 때 수험생은 이제 막 공항에 도착했다고 표현해도 될 정도로 정말 작은 출발점에 불과하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황재용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oul38@g-enews.com